10여년 전에 산 디제루청바지는 아직도 새 것같습니다.

 

다리선은 이쁘지만 너무 불편해서 많이 못입었거든요.

 

예전에는 통넓은 힙합스타일 청바지를 입으며 스타일을 포기하고 편한 것을 추구하였는데

 

힙합스타일 청바지들이 사라지면서 적당한 핏에 적당히 편한 청바지를 입게 되었는데

 

청바지사려고 보니 여자들은 하나같이 몸에 딱 붙는 청바지를 입고 있네요.

 

이뻐보일려고 불편함을 감수하는구나 싶었습니다.

 

하이힐도 그렇고 헤어스타일에 공들이는 것도 그렇고 이뻐보일려고 노력을 엄청 하네요.

 

요즘은 그게 싫어서 남자처럼 머리깎는 여자들도 많아졌습니다만...







TitleNickname
1163트와이스 more&more 후기2번들어봄220
1162아이즈원은 서로 물어뜯는사이ㅋㅋㅋ340
1161월요일임월월월270
1160스모키화장무셔260
1159반짝이무셔280
1158뮤직비디오 티저아몰랑200
1157도취다시270
1156바탕화면오오290
1155플라토닉 러브노노280
1154스타들의 정체성정체성250
1153청바지편한220
1152젊을 때 후회되는 것젊음은220
1151자존심 자존감 자격지심 사전적 정의꼬투리잡고몰아가지마라280
1150"멤버들에게 돌아가며 대시한 문어男 아이돌 있었다"(걸스데이)이준이말한300
1149마스크효과마스크280
1148운동홈트레이닝240
1147장기하, 해킹·복제폰·몰래카메라로 전여친 스토킹?...무대응 원칙 '계속된다면…'설대상습범380
1146망고의 유혹중독230
1145잘은 모르지만아마도300
1144"직장내 헛소문 돌면 '매력적인 여자'" 이유 살펴보니매력370
1143잇힝트립아이즈원260